자동차 렌트 공항에서는 ‘NO’

여행지 도착 공항에서 자동차를 빌릴경우 당황스러울 때는 비일비재합니다. 상식적인 수준의 자동차 렌트비를 벗어나기 때문입니다. 차량 선택폭도 크게 않아서 울며겨자 먹기로 차를 빌릴 수 밖에 없습니다.  이런 경우는 대다수가 공항내에 위치한 렌터카 회사를 이용하는 경우에 해당됩니다.

공항에서 차량을 빌리게 되면, 다소 편리하기는 하지만 대부분 바가지를 쓰기 일쑵니다. 공항에서 차량을 빌릴 경우에는 공항수수료가 별도로 부과되기 때문입니다.

일례로 공항내 렌트카 업체가 상주하면서 차량을 대여하는 경우, 주말 이틀, 소형차 기준으로 170달러 가량을 부담해야 하지만, 자동차로 10분 안팎 거리의 렌터카 업체를 이용할 경우, 100달러 수준입니다. 공항밖에서 렌터카 업체를 운영하는 사업체들의 경우, 대부분 공항 셔틀 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큰 불편없이 렌터카를 빌릴 수 있습니다.

렌터카 대여 장소뿐만 아니라 렌터카 업체들이 제공하는 각종 옵션들 또한 가격 상승의 원인이 됩니다, 일례로 업체가 추천하는 선불 개스 옵션은 반납시 개스 주입이 필요없지만, 직접 개스를 주입하고 반납하는 경우보다 더 많은 비용이 듭니다. 이밖에 네비게이션 장착 차량 역시 최근에는 스마트폰 앱을 이용하기 때문에 불필요한 옵션입니다.

 

Leave a reply

required

required

optional


Trackbac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