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 정신적 해방 효과 준다.

보기에 좋은 물건을 사는 일이 자신감을 높여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매력적인 물건을 구입하면 자신감이 높아지고 그것이 일종의 정신적인 해방 효과를 가져온다는 것입니다

소비자들이 실용적인 것보다 매력 있는 상품을 살 때 자신감이 더 높아지고 개방적인 태도를 갖게 된다는 사실을 마이애미 주립대(UM)와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학(UCLA) 과학자들이 밝혔습니다.

연구진은 두 종류의 램프를 구매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미적 만족감을 주는 램프를 산 사람들이 기능성이 높은 램프를 산 사람보다 더 자신감이 높아졌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놀랍게도 아름다운 상품이 주는 이런 심리적 효과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보기 좋은 램프를 산 소비자들은 `그 램프는 잘못 산 것’이라는 비판까지도 포함해 다른 견해에 대해 더 개방적인 태도를 보였습니다.

연구진은 이에 대해 만족스러운 상품을 구매한데 따른 자신감 향상이 일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들은 “행동 경제학자들과 심리학자들은 사람들이 첫번째 투자로 원하던 효과를 얻지 못한 뒤에도 계속 투자한다는 사실, 즉 `잘못된 투자 뒤에 좋은 투자’를 한다는 사실을 오래 전부터 알고 있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들은 “이 연구가 보여주는 것은 매력적인 상품을 구매하면 자신감이 높아지고 이런 `긍정적 효과’가 정신적인 해방 효과를 가져와 자신의 잘못도 인정하게 만든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 사람들은 더 이상 돈을 더 써서 자신의 잘못된 투자를 정당화할 필요를 느끼지 않게 되고 결국 더 나은 결정을 내리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Leave a reply

required

required

optional


Trackbac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