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트럼프-김정은 정상회담 기념주화 공개

백악관 기념품 판매 사이트를 보면 백악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정상회담이 열렸던 지난 12일 미북정상회담 기념주화 디자인을 공개했습니다.

주화에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입체적인 옆모습이 성조기와 인공기를 배경으로 마주 보고 있습니다. 하단에는 ‘평화회담’이라는 한글과 영어가 새겨져 있습니다.

그리고 뒷면에는 문재인 대통령 이름도 나옵니다. 바깥 테두리를 따라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월27일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에 서명했다’고 영어로 적혀져 있습니다.

가운데에는 백악관 전경 위로 올리브 가지를 물고 날아가는 비둘기와 함께 ‘역사적인’이라는 문구를 영어와 한글로 넣었습니다.

현재 선주문을 받고 있는 이번 주화의 가격은 약 49달러로 보여지며, 배송은 8월 1일 시작될 예정입니다.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