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매물가상승률 가속…6년래 최고치 기록

어제 연방 노동부는 소비자 단계 이전의 생산자 물가지수가 5월의 0.5%에 이어 상승세를 이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식품 가격이 크게 내리고 에너지 가격 상승폭이 줄어들면서 6월에 0.3%로 낮아졌습니다.

그러나 12개월 누적 도매물가 상승률은 3.4%에 달해 2011년 11월의 3.7% 이후 가장 컸습니다.

6월 소비자 물가 상승률은 오늘 발표됐는데, 이미 12개월 누적 인플레가 2.8%에 달했습니다.

이는 6년동안 연준의 타깃 2%에 미달해오던 소비자 물가상승이 이 선을 훌쩍 넘어선 것입니다.

한편, 연준은 지난달 올해들어 두번째 금리인상을 실시했으며, 앞으로도 올해내에 두번 더 단행할 의사를 비추고 있어 관심이 주목됩니다.

Comments are closed